태터데스크 관리자

도움말
닫기
적용하기   첫페이지 만들기

태터데스크 메시지

저장하였습니다.

반갑습니다~ ^^


저는 지금 여름휴가때 자전거여행을 할 요량으로 이런저런 아이템을 사모으고 있습니다. ㅋㅋ 과연 갈 수 있을런지.. 쿨럭..


이번에는 자전거 여행에서 빼놓을 수 없는 아이템인 패니어입니다. 원래는 리어패니어를 달고, 부족한 부분만큼 프론트 패니어로 보충하는 것이 순서인 듯 합니다만.. 제 자전거는 이미 세일클로스 데이백을 달아버려서 리어 패니어를 달기 힘들게 세팅이 되어버리는 바람에 프론트 패니어만 달기로 했습니다. 뭐 정석이라는 것은 없으니까요.^^


제가 구입한 프론트 패니어는 오르트립에서 나온 프론트 롤러 클래식입니다. 용량은 12.5 + 12.5 = 25 리터 입니다. 프론트 패니어는 자전거에 따라서 포크에 장착이 되기 때문에 조향에 영향을 줄 수 있어서 크기에 어느 정도 제한이 있는 듯 합니다. 더 큰 용량을 찾으신다면, 리어 패니어를 다셔야 합니다~ 


그럼 잡설은 빼고 사진과 함께 간단한 개봉기 들어갑니다.^^



Canon | Canon EOS 5D | Aperture priority | Unknown | 1/125sec | F/2.8 | 0.00 EV | 38.0mm | ISO-320 | Off Compulsory | 2012:07:20 02:08:12

박스는 그냥 평범합니다.^^





Canon | Canon EOS 5D | Aperture priority | Unknown | 1/250sec | F/2.8 | 0.00 EV | 70.0mm | ISO-320 | Off Compulsory | 2012:07:20 02:08:44

5년 워런티. 워런티는 쓰는 일이 없는 것이 최고겠습니다.ㅡㅡ)=b





Canon | Canon EOS 5D | Aperture priority | Unknown | 1/40sec | F/2.8 | 0.00 EV | 39.0mm | ISO-320 | Off Compulsory | 2012:07:20 02:08:59

쨔잔~





Canon | Canon EOS 5D | Aperture priority | Unknown | 1/30sec | F/2.8 | 0.00 EV | 28.0mm | ISO-320 | Off Compulsory | 2012:07:20 02:09:57

패니어 두 개, 어깨끈 두 개, 고리 두께 조절 심 8개, 설명서가 들어있습니다.





Canon | Canon EOS 5D | Aperture priority | Unknown | 1/25sec | F/2.8 | 0.00 EV | 70.0mm | ISO-320 | Off Compulsory | 2012:07:20 02:10:22

최대한 실제 질감을 나타내보려했습니다.






Canon | Canon EOS 5D | Aperture priority | Unknown | 1/20sec | F/2.8 | 0.00 EV | 40.0mm | ISO-320 | Off Compulsory | 2012:07:20 02:10:47

위로 펴면 길게 늘어납니다. 이걸 돌돌 말아서 잠그면 됩니다.^^





Canon | Canon EOS 5D | Aperture priority | Unknown | 1/30sec | F/2.8 | 0.00 EV | 70.0mm | ISO-320 | Off Compulsory | 2012:07:20 02:10:58

양쪽면에는 야간라이딩을 대비한 반사판이 붙어있습니다.





Canon | Canon EOS 5D | Aperture priority | Unknown | 1/8sec | F/2.8 | 0.00 EV | 70.0mm | ISO-320 | Off Compulsory | 2012:07:20 02:11:33

오르트립 패니어의 장점!! 바로 이 고정부분입니다.^^





평소에는 안빠지게 잠겨있다가 손잡이를 당기면 고리가 풀리면서 빠지는 방식입니다.

확실히 고정이 더 잘 될 것 같습니다.^^






Canon | Canon EOS 5D | Aperture priority | Unknown | 1/15sec | F/2.8 | 0.00 EV | 60.0mm | ISO-320 | Off Compulsory | 2012:07:20 02:11:14

패니어 아래쪽을 고정시켜주는 고리.





Canon | Canon EOS 5D | Aperture priority | Unknown | 1/15sec | F/2.8 | 0.00 EV | 70.0mm | ISO-320 | Off Compulsory | 2012:07:20 02:14:40

돌돌말은 윗 부분을 잠궈주는 부분





Canon | Canon EOS 5D | Aperture priority | Unknown | 1/60sec | F/2.8 | 0.00 EV | 70.0mm | ISO-320 | Off Compulsory | 2012:07:20 02:17:01

패니어를 자전거에서 뗴어낼 경우 숄더백처럼 어깨에 맬 수 있게 해주는 어깨끈.

근데 패니어가 두 개인데.. 크로스로 매야하나... 없는 것 보다는 낫다고 생각해봅니다. ㅋㅋ





Canon | Canon EOS 5D | Aperture priority | Unknown | 1/25sec | F/2.8 | 0.00 EV | 45.0mm | ISO-320 | Off Compulsory | 2012:07:20 02:18:13

어깨끈은 앞에 고정시킵니다.





Canon | Canon EOS 5D | Aperture priority | Unknown | 1/250sec | F/2.8 | 0.00 EV | 38.0mm | ISO-320 | Off Compulsory | 2012:07:20 02:19:07

오르트립 프론트 롤러 클래식 설명서입니다. 그림만 봐도 이해할 수 있습니다.

고정되는 부분의 조절은 3mm 육각렌치 하나면 OK 입니다.





Canon | Canon EOS 5D | Aperture priority | Unknown | 1/13sec | F/2.8 | 0.00 EV | 70.0mm | ISO-1000 | Off Compulsory | 2012:07:20 02:21:23

사진처럼 되면 가방이 펄럭(?)거릴 수 있습니다. 조절 요망!! ㅋㅋ





Canon | Canon EOS 5D | Aperture priority | Unknown | 1/640sec | F/2.8 | 0.00 EV | 70.0mm | ISO-1000 | Off Compulsory | 2012:07:20 02:23:03

이거슨!! 패니어 고리를 랙에 더 잘 맞게 해주는 고리에 끼우는 심입니다.

본인이 가지고 있는 랙의 굵기에 따라 선택하시면 됩니다.





Canon | Canon EOS 5D | Aperture priority | Unknown | 1/60sec | F/2.8 | 0.00 EV | 70.0mm | ISO-1000 | Off Compulsory | 2012:07:20 02:24:16

요렇게 끼웁니다.





Canon | Canon EOS 5D | Aperture priority | Unknown | 1/500sec | F/2.8 | 0.00 EV | 70.0mm | ISO-1000 | Off Compulsory | 2012:07:20 02:24:59

뙇!!





Canon | Canon EOS 5D | Aperture priority | Unknown | 1/25sec | F/2.8 | 0.00 EV | 70.0mm | ISO-320 | Off Compulsory | 2012:07:20 02:26:38

아까 잘 못 된 것을 봤으니, 조절합니다. 조절은 3mm 육각렌치.





Canon | Canon EOS 5D | Aperture priority | Unknown | 1/20sec | F/2.8 | 0.00 EV | 70.0mm | ISO-320 | Off Compulsory | 2012:07:20 02:27:16

위쪽의 고리도 좌우 폭을 랙에 맞게 조절합니다.

위쪽 고리를 조절하지 않으면 패니어가 앞뒤로 움직입니다. 딱 맞게 조절합니다. 역시 3mm.






Canon | Canon EOS 5D | Aperture priority | Unknown | 1/15sec | F/2.8 | 0.00 EV | 48.0mm | ISO-320 | Off Compulsory | 2012:07:20 02:35:10

일단 간단한 장착샷입니다. 방이 흉하고 좁아서 일부만 찍었...

역시 패니어는 야외에서 찍어야 분위기가 살 듯 합니다.





패니어 치고는 상당히 고가의 제품인 오르트립입니다만, 값어치는 하는 것 같습니다. 저는 항상 전체는 대충보고, 디테일을 많이 보는 편인데, 마감도 이 정도면 만족합니다. (다른 패니어는 본 적이 없습니다. ㄷㄷㄷ) 아. 내부에 동전이나 작은 물건을 담을 수 있는 그물망이 있는데.. 저의 내공부족과 귀차니즘으로 사진이 없습니다. ㅠㅠ 


여기까지 저의 간단한 프론트 패니어 개봉기였습니다.^^






|  1  |  ···  |  3  |  4  |  5  |  6  |  7  |  8  |  9  |  10  |  11  |  ···  |  29  |