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 바로가기

  • 소소한 이야기 마이스토 1/18 허머 H1 [Maisto 1/18 hummer H1] 저는 언제부터 차를 좋아했는지 알 수는 없지만.. 아주 어릴때부터 자동차만 가지고 놀았다고 합니다. 어릴 때 43:1 정도의 자동차를 200여대 정도 가지고 있었다고 하는데.. 친구들 다 퍼주고 지금은 하나도 없답니다. 아.. 그거 잘만 챙겨놓았어도.. ㅠㅠ 아무튼.. 지금도 이모들 만나면 "아직도 차 좋아하니? 튜닝 그만해야지~"라고 종종 하십니다. 튜..튜닝은 어떻게 아시는거지? ㅋㅋㅋㅋ 머. 어찌되었든 어릴때나 지금이나.. more
  • 소소한 이야기 캠핑의자를 구입했습니다. [레져맨 로우체어] 안녕하세요. 진짜로 오랫만에 포스팅하는 것 같습니다. 요즘 뭐.. 회사도 바쁘고 차도 바꾸고 이래저래 정신없이 잘 보내고 있는지라.. 포스팅을 할 시간이 없었습니다. 딱히 포스팅 거리가 없기도 했구요. ㅠㅠ 지를 돈이 없습니다. ㅋㅋㅋ 작년부터인가 캠핑 붐이 일었습니다. 저는 어릴 때 아부지랑 종종 다녔던지라.. 그게 그렇게 끌리지는 않았었고, ㅋ 캠핑붐의 여파로 주말 퇴근길이 꽉 막히게 된 이후로(퇴근길이 캠핑.. more
  • 소소한 이야기 2013 부산 랜도너스 200K 참가신청했습니다. 예전부터 저는 PBP에 관심이 있었습니다. 빨리 달리는 것 보다는 멀리 다니는 것에 초첨이 더 맞춰져 있었습니다. 그래서 구입한 몰튼이기도 하구요. 근데 우리나라 실정에는 PBP라던가 랜도너스 같은 대회는 열리기 힘든 것이 사실이었습니다. 근데 몇 해 전부터 우리나라에서도 '코리아랜도너스'가 생기면서 참여할 수 잇는 길이 열렸습니다. 하지만 대회의 규모상 먼 남쪽까지는 내려오기가 쉽지 않았습니다. 네.. 머니까요.... more